한국의 모든 개와 고양이의 보호를 위해 동참해주세요!




한국은 개고기를 위해 개들을 개농장에서 집중 사육·번식시키는 세계 유일의 국가입니다. 전국적으로 수천개의 ‘식용견’ 농장에서는 해마다 250만 마리로 추정되는 개들을 사육하고 있습니다. 분변처리가 용이한 ‘뜬장’이라 불리는 케이지 하나에는 수많은 개들이 갇혀 한겨울 혹한과 한여름 혹서에 고스란히 방치된 채 사육됩니다. 이곳에서 개들은 끊임없는 두려움과 공포, 무료함, 배고픔과 질병을 견디며 살아가고 있으며 그들의 정신적 고통은 종종 자해와 같은 정형행동과 철저한 정신적 파괴를 초래합니다. 살아남은 개들을 기다리는 것은 재래시장 혹은 도살장에서의 잔인하고 폭력적인 죽음뿐입니다.

대부분의 한국 사람들이 개고기를 주기적으로 섭취하는 것은 아니며, 대부분의 대중에게 개라는 동물은 음식이 아닌 반려동물로서 여겨지고 있습니다. 또한 모든 개들이 학대의 상황으로부터 보호되어야 한다고 인식이 바뀌고 있습니다. 

휴메인 소사이어티 인터내셔널와 카라는 한국 개식용 산업의 학대성을 드러내고, 대중 인식과 정치 의식을 고양시키며, 개식용의 단계적 철폐 지원을 확대함으로써 한국 개식용 산업의 종식에 이바지하고 있습니다. 개식용 산업의 종식을 위해서는 ‘모든 개’들이 반려동물로 간주되어 모든 학대로부터 보호되어야 한다는 법적 인지가 첫 단계일 것 입니다.

대한민국 정부에게 ‘모든 개와 고양이를 품종이나 태어난 장소와 무관하게 반려동물로 인정하고, 법적 금지를 통해 인간의 소비를 위한 도살로부터 온전히 보호할 것’을 요청하는 국제적 서명운동에 동참해 주세요. 

 

모든 개와 고양이를 개식용 산업으로부터 보호할 것을 한국 정부에 촉구합니다

Logo

서명에 동참해주세요!

한국의 모든 개와 고양이가 동등하고 적법한 보호받을 수 있도록 요구하는 서명에 동참해주세요!

 

 

Edit your Message

done

×